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한국당 당협위원장 충청권 청주 김양희·박경국, 대전 양홍규·박성효·육동일, 천안 신진영, 아산 이상욱

기사승인 2018.01.19  13:26:55

공유
default_news_ad2
충청권 당협위원장 (왼쪽부터) 김양희(창주 흥덕), 박경국(청주 청원), 양홍규(대전 서구을), 박성효(대전 유성구갑), 육동일(대전 유성구을), 신진영(천안을), 이상욱(아산을)

(동양일보 이정규 기자) 자유한국당 충청권 당협위원장이 결정됐다.

청주 흥덕구는 김양희 충북도의회의장, 청원구는 박경국 전 안행부 차관이 선정됐다.

대전 서구을은 양홍규 전 대전시 정무부시장, 유성구갑은 박성효 전 대전시장, 유성구을은 육동일 충남대 교수가 낙점됐다.

천안시을은 신진영 천안시 미래연구원장, 아산시을은 이상욱 전 서산 부시장이 선정됐다.

자유한국당은 19일 전국 74개 국회의원 선거구 조직위원장(당협위원장) 공모 및 심사 결과 서울 6곳을 비롯한 전국 45곳의 당협위원장을 우선 선정했다.

한국당 이용구 조직강화특위(조강특위) 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조직강화특위(조강특위)가 선정한 당협위원장 1차 명단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확정된 지역은 경기가 17곳, 서울 6곳, 부산 5곳, 인천·대전 각 3곳, 광주·충북·충남·경남 각 2곳, 대구·전남·제주 각 1곳 등이다.

특히 관심을 끌었던 홍준표 대표에 대해 조강특위와 최고위원회의는 대구 북을 당협위원장에 선임했다.

이 위원장은 “지방선거를 이끌 최적임자를 생각해 심도있는 토론을 통해 선정했다”며 “앞으로 2, 3차 발표를 통해 조직을 완성하겠다”고 말했다.

이정규 기자 siqjaka@dynews.co.kr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6
set_new_S1N17
set_new_S1N18
set_hot_S1N6
set_hot_S1N8
set_hot_S1N17
set_hot_S1N18
set_hot_S1N22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