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충북도 오송바이오밸리 완성 발표에 부동산가격 ‘들썩’

기사승인 2017.06.13  21:15:16

공유
default_news_ad2

- 거래없던 오송읍 서평리 보영아파트 한달새 1200만원 매매가 껑충
…토지용도·위치 따라 가격차 있지만 3.3㎡당 대지가 50만원 올라
과열양상 막으려면 구체적 개발계획 밝히고·지구지정 등 후속조치

충북도의 오송바이오밸리 완성 구상도. 도면 아래 점선 안이 오송3생명과학산단 예상 부지다. 도는 부동산투기 과열을 우려해 구체적인 지역명시를 하지 않고 있다.<충북도>

(동양일보 경철수 기자)충북도가 대선공약 1호 바이오밸리 완성을 위한 오송3생명과학산단 조성계획을 지난달 17일 발표한 이후 한 달도 되지 않아 최근 이 지역 부동산 가격이 들썩이고 있다.

13일 오송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도가 오송3생명과학산단 조성계획을 발표한 이후 토지용도와 위치에 따라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대지가격이 3.3㎡당 50여만원이 오른 250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또 얼마 전까지 실거래가 없던 오송읍 서평리 66㎡대(옛 20평형대) 보영아파트가 기존 6000만원에서 1200만원이나 오른 7200만원대에 최근 2채가 매매되기도 했다.

이와 함께 도가 아직 지구지정이나 구체적인 개발계획을 발표하지도 않았는데 이 지역 토지거래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고 한 부동산중개업자가 전했다.

도는 지난 5.9대선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당선된 이후 같은 달 17일 대선공약 1호로 채택된 ‘충북 바이오헬스 혁신·융합벨트 구축’을 통한 ‘충북 바이오밸리 완성’의 오랜 꿈을 이루게 됐다고 발표한 바 있다.

도가 발표한 충북 바이오헬스 혁신·융합벨트 구축사업은 오송3생명과학산단과 충주 당뇨바이오 특화도시, 제천 천연물 종합단지 등을 하나의 벨트로 조성해 바이오밸리 계획을 완성하겠다는 구상이다.

충북도는 민선 4~6기 국비지원사업으로 오송~충주~제천을 잇는 바이오벨트 구축에 공을 들여왔지만 미완으로 남아있다.

이에 지난 2월 23일 대선공약으로 6대 국책의료기관이 있는 청주 오송과 국가공모사업에서 당뇨바이오특화도시로 선정된 충주시, 한방을 앞세워 천연물산업종합단지로 발돋움 하고 있는 제천을 바이오벨트로 묶어 글로벌 국가경쟁력을 갖춘 ‘바이오 헬스케어 미래도시’로 조성해 줄 것을 건의한 바 있다.

도는 산·학·연·관이 한곳에 모인 세계 유일의 바이오클러스터를 완성한 뒤 총사업비 9900억원을 들여 330만㎡규모의 오송3생명과학산단 조성계획을 밝혔다. 오송생명산단 1단지는 2008년 10월 준공됐으며, 2단지는 내년 1월 완공예정이다.

당시 도는 바이오클러스터 강화를 위해 3산단 조성계획을 추진할 방침임을 밝힌 바 있다. 이렇게 되면 오송은 KTX오송역사와 어우러져 바이오·뷰티, 마이스(MICE·회의전시박람회)산업 융합을 통한 의료, 관광, 쇼핑중심지로 성장하게 된다.

하지만 충북도의 이 같은 청사진이 현실성이 떨어진다는 의견도 있다. 오송은 농업진흥지역이 많아 3㏊이상을 개발할 경우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농지전용 허가를 받아야 돼 쉽지 않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일부에선 충북도가 오송3생명산단 조성계획을 조속한 시일 내에 구체적으로 밝히고 개발제한 구역 지정 등 후속조치를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만일 이 같은 후속조치가 따르지 않을 경우 이 지역 부동산 경기 과열로 개발계획이 수포로 돌아갈 수 있다는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도 관계자는 “중앙부처와 잘 조율하고 있다”며 “대선 공약인 만큼 반드시 현실화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다만 사전 타당성 조사 등을 거쳐 지구단위계획 지정을 해야만 개발제한 구역을 묶을 수 있어 현재로써는 제재할 아무런 법적 근거가 없다”며 “다만 부동산 과열로 개발이 어려울 경우 제3의 부지도 대안으로 생각하고 있고 구체적인 실행계획은 1년 가까이 소요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경철수 기자 cskyung@dynews.co.kr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7
set_new_S1N18
set_new_S1N20
set_hot_S1N6
set_hot_S1N17
set_hot_S1N18
set_hot_S1N20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